현재 위치

  1. >커뮤니티
  2. >아토피정보

게시글 보기
제목 아토피를 심하게 하는 요소
작성자
조회수 5975
유아기에는 음식물과 관련이 되는 수가 있습니다. 대개 생후 1년 이내에 생긴 아토피 피부염은 음식물이 원인이 되는 경우가 많으며 생후 2년 이후에는 음식 외에 다른 물질이 원인이 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소아기에는 계절과 관련되어 나빠지는데 주로 겨울에 나빠지나 여름에 땀분비와 함께 자극이 되어 나빠지기도 합니다.

사춘기 이후 성인에서는 자극제, 환경적요인, 정신적인 요인, 내분비적 요인 등에 의해 나빠질 수 있습니다.


* 화학물질, 세정제, 비누, 꽉 조이는 옷, 양모, 실크, 더운 것, 찬 것, 태양열 이러한 자극제로 인해 피부가 더욱 예민해지고 건조해져서 더 심해집니다. 특히 땀이 고이는 것은 나쁜 영향을 미칩니다.

* 알레르겐(allergen, 알레르기를 유발하는 물질)

음식 알레르겐 : 닭고기, 돼지고기, 계란, 땅콩, 우유, 두유, 밀가루, 생선 등(단백질류) 음식물이 아토피를 일으킨다고 확진하려면 정밀검사가 필요한데 가정에서 짐작으로 판단해서 먹이지 않으면 영양실조가 될 수 있으므로 조심해야합니다.

환경 알레르겐 : 집먼지, 집먼지진드기, 동물들의 털·비듬, 꽃가루 등 이들은 다른 알레르기 질환의 원인이 될 수도 있으므로 철저히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 아토피성 피부염에 동반되는 정서적 불안, 스트레스, 긴장, 좌절, 분노의 감정 이런 감정도 증상을 악화시키는 중요한 요인입니다. 환자들은 이러한 감정을 가려움과 긁는 것으로 표출합니다.